@boyhood님이 위키 내용을 고쳤습니다.

소년의 #제로웨이스트 도전일기 (휴지편)

<몰아 쓰는 제로웨이스트 도전일기>

이번 주 월요일(17/08/21)부터  제로웨이스트-휴지에 도전 중입니다. 지난 관찰기에서 관찰한 쓰레기 중 Top 3위를 차지했던 휴지를 없애보는 도전이에요. (1, 2위는 없애지 않는다.) 일기형식으로 올려볼까 합니다. 그 때 그 때 업로드할게요 :)

8/24(목) 흐림

4일차

변수가 생겼다. 집, 회사가 아닌 제 3의 공간에 가게 된 것이다. 바보처럼 난 또 손수건을 챙기지 않았다. 난 정말 무언가 들고 다니는 것에 재능이 없다. 그 곳은 또 내용만큼이나 다과가 아주 정성스럽다는 진저티의 웤숍(어댑티브리더십 출간 기념: http://gingertproject.co.kr/archives/2299, 막간 홍보)이었기 때문에, 과카몰리를 접시에 담으며 오늘 난 실패할 것이라는 예감이 들었다.

날 시험하려는 듯 과카몰리는 가만히 있지 않았고, 내 손을 따라 테이블에 떨어졌다. 가만히 둘까? 휴지를 쓸까? 이미 손도 한껏 더러워져 휴지를 원하고 있었고, 오늘은 왠지 포기하고 싶었다. 티슈를 대체할 것도 찾아보았지만, 마땅치 않았다. 티슈 바로 앞까지 손이 갔다. 휴지욕구 90%인 순간 제로웨이스트를 다시 한 번 떠올리며 과카몰리를 손으로 쓸어 담아 버렸다. (뿌듯) 

오늘은 스스로를 칭찬하며 스코어 0 웨이스트!


8/23(수) 비온 후 갬

3일차

인식을 하기 시작하니 휴지를 쓰지 않는 것이 생각보다 아주 쉽다는 생각이 든다. 손을 씻은 후엔 손수건도 필요 없고, 바지 옆 부분을 애용 중이다. 역시 마음먹기가 어려웠던 걸까 라는 생각과 복순 님이 올려주신 플랭크 짤이 머릿속에 겹친다.

방심은 또 그렇게 찾아와, 저녁으로 튀김요리를 하는 중에 키친타올을 써버렸다. 물티슈를 썼을 때처럼 ‘이것은 휴지인가?’ 라는 생각이 비굴하게 올라온다. 휴지다! 이것도 휴지다..흙

아니 근데 튀김요리하고 키친타올은 무엇으로 대체하지? 난 바삭한 튀김이 먹고 싶은데..(궁시렁)

오늘의 스코어 1 웨이스트!

 

8/22(화) 흐림

2일차

오늘은 어제의 실패를 만회하기 위해 손수건의 존재를 인식하려고 노력해보았다. 나의 동선은 굉장히 제한적이기 때문에 집 거실에 손수건 하나, 사무실에 하나를 두었다. 손수건을 들고 다니려고 신경쓰다보면 결국 실패할 거고 죄책감에 시달릴 것이기 때문이다. 가방을 들고 다니는 것도 거추장스러워하는 내가 아닌가. 이러한 지능형 노력에 힘입어 오늘은 제로웨이스트를 달성. 그새 우쭐한 기분이 들어 휴지만 줄이는 건 너무 쉬운데? 뭔가 더 해볼까? 라는 자만한 생각이 스쳤다. 스치기만 해서 계획에 변화를 주지는 않을 것 같다.

결론은 오늘의 스코어 0 웨이스트 달성!


8/21(월) 비

1일차

사람들과 점심을 먹으러 식당에 갔다. 서버분이 메뉴판과 함께 물티슈를 가져온 것을 무의식을 따라 써버렸다. 정신을 차린 후 물티슈를 본 순간 이건 ‘휴지와 다르지 않나’라고 합리화해봤지만 용처가 같으므로 쓰레기로 인정. 그 뒤 그 물티슈 하나로 이리저리 튄 음식들을 처리. 뭔가 짠내 나는 느낌이 들었다.

퇴근 후 저녁으로 외식을 하자! 싶었다. 점심의 과오를 반복하지 않기 위해 집에서 쓰는 손수건을 챙긴 후 식당으로 향했지만, 맛있어 보이는 음식을 본 후 정신을 차리니 이미 휴지 한 장이 덩그러니. 나는 똑같은 실수를 반복하는 어리석은 동물임을 느끼며. 자꾸 휴지로 가는 손을 의식의 끈으로 부여잡으며 식사를 했다. 아직은 손수건이 익숙하지 않은가보다.

오늘의 스코어는 2 웨이스트!


작성
공감해요
4
오 위키로 쌓아가기 좋네요. 나도 해봐야겠겠
새벽 오오 화이팅~~!! 든든한 2기입니다!!ㅎㅎ 저도 키친타올 편해서 쓰는데요~ 대신할 방법이... 주부 고수를 찾아야 할까요? 튀김은 스텐레스 튀김받침 쓰세요~ㅋㅋ
boyhood @새벽 오- 스텐레스 튀김받침은 생각 못했네요. (이렇게 장바구니가 또 하나 늘었다.)
쓰레기 덕질 마을회관 (수다방) 빠띠의 다른 게시글 더 보기

안녕하세요! 쓸입니다! 여기 계신 분들 지난주 했던 제안가들 모임에서 들으신 분들이 많으실텐데요. 한번 더 초대 드립니다 ^^

껍데기는 가라! NO 플라스틱 마켓, 알맹@망원시장' 오픈식을 합니다. 

지금까지 에코백 모으고 서포터즈들과 함께 상인분들을 모집하는 과정을 진행했었어요. 

9월 18일 드디어 망원시장에서 장바구니 대여 및 자기 용기와 에코백을 사용하시는 분들께 인센티브를 드리는, 전통시장에서 비닐봉지 줄이는 실험을 시작합니다. 

  • 일시: 9월 18일 (화) 19시 (사전 캠페인 및 장보기: 15:30~17:30)
  • 장소: 망원시장 및 시장 내 ‘카페M’ (마포구 포은로 6길 27, 망원시장 상인회 건물 1층)
  • 대상: 망원시장 이용객 누구나!

1회용품 없이 망원시장에서 장을 본 소박한 다과와 음료를 준비했어요. :)

함께 오셔서 격려해주시고 힘을 북돋아주시면 좋겠습니다.

 

▼조금 더 자세한 프로그램은 아래 알맹 블로글 링크를 참조해주세요! 

htt

공감해요
4
@클라블라우님이 위키 내용을 고쳤습니다.

안쓰레기도서관

제로웨이스트, 쓰레기덕질에 도움이 되는 책, 영상 등의 모든 자료들!

----*나름대로 업뎃/공유 방법:------------

앞에 [서적], [영화],[방송] 등으로 분류.

--------------------------

[서적] 나는 쓰레기 없이 산다(비존슨, 청림라이프, 2014)

[서적] 노 임팩트 맨(콜린배번, 북하우스, 2010) 원제: No Impact Man (2009)

[영화] 노 임팩트 맨 No Impact Man: The Documentary (감독: 로라가베트, 저스틴쉐인, 2010 미국)

[서적] 도시의 쓰레기 탐색자 (제프 패럴, 시대의창, 2013)

[서적] 물건이야기(애니래너드, 김영사, 2011)

[동영상] 물건이야기 (애니래너드) https://www.youtube.com/watch?v=AjF17pp4Clg&t=49s

[서적] 생태부엌 (김미수, 콤마, 2017)

[방송] 식탁 위로 돌아온 미세 플라스틱. SBS 스페셜.180701.

[서적] 타샤의 집 (타샤 튜더, 윌북, 2014)

[방송] 편리한 플라스틱의 불편한 진실. 연합뉴스TV 스페셜 45회

http://www.yonhapnewstv.co.kr/MYH20180707000600038/

[영화] 플라스틱, 바다를 삼키다(A Plastic Ocean, 2016)

https://www.netflix.com/kr/title/80164032

[서적] 플라스틱사회(수잔 프라인켈, 을유문화사, 2012) 원제: Plastic (2011)

[방송] 플라스틱 지구(2부작). 굿바이 플라스틱. KBS 스페셜.180705.

[영화] 플라스틱 차이나 (감독: 왕구량, 2016 중국)

[서적] 핸드메이드라이프(윌리엄코퍼스웨이트, 돌베개, 2004)

[서적] 플라스틱 행성 (게르하르트 프레팅, 베너 부트; 거인; 2014)

[서적] 미니멀 키친 (KBS 과학카페 제작팀, 애플북스, 2016)

[다큐] KBS 과학카페 95회, 96회 ‘냉장고’…

읽기
공감해요
6
@클라블라우 님 시작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달리 멋진 시작이네요!
금자 와와, 멋지당!
쓸모있는_실업 못 본 책 & 다큐들이 있네요^^ 저도 제가 아는 책, 다큐 등 조금 추가했어요^^
클라블라우 우왓 모르는 자료들이 참 많네요~ 감사합니다!
about 쓰덕
@클라블라우님이 댓글을 달았습니다.

똑똑. 혹시 CBS <주말엔 김덕기와>라는 프로그램에 출연해서 인터뷰하고 싶으신 분(1인) 계신가요? <주말엔 김덕기와>의 작가님으로부터 쓰레기덕질 커뮤니티를 인터뷰하고 싶다고 연락을 받았습니다.

이번주 or 다음주 토요일/일요일 중 오후 4시에 15분 정도 녹음으로 인터뷰 진행하신다네요. 

http://www.cbs.co.kr/radio/pgm/info.asp?pgm=2063&mcd=_INTRO_

정승구_님_쓰레기_덕후__질문지_답변지.pdf
148 KB
다운로드
토론 정리 · @씽
쓰덕 커뮤니티와 활동을 알릴 좋은 시간인 것 같아서 제가 다녀와보겠습니다! (부끄럽지만 용기내어!) 첨부파일로 제가 받은 질문지에 답변을 적어봤어요. 심심하면 읽어봐주세요 ㅎ
공감해요
4
이런 질문에 답변을 정리해서 FAQ위키를 하나 만들어볼까 하는 생각이 들었어요. 계속 업데이트 해나가는.
클라블라우 네 위키만들기 좋아요~ 여기 쓰레기덕후가 뭐하는데인지 소개란? 흔히들 about이라고 하는 그런 부분이 되겠네요. 사실 소규모 인원이 소소히 모인 곳에선 그런 게 필요없는데, 요즘 보면 가입하는 분들이 꽤 있더라고요. 그런분들이 쓰레기 관련하여 좀 더 적극적인 실천을 하는데에 그런 소개란도 도움이 될 것 같아요.
쓸모있는_실업 쓰덕 모임에 있으면서도 어떻게 시작됐는지 어떤 일을 하고 있는지 잘 몰랐는데 인터뷰 답변지 읽으면서 더 잘 알게됐네요^^
와- 감사합니다. 다른 분들이 그동안 했던 인터뷰들 참고해서 써봤어요.ㅎㅎ 라디오 녹음은 재밌게 하고 왔답니다 ㅋ
달리 저도 쓰덕에 지난 이야길 더 잘 이해하게 되었네요. 뭔가 더 친해진 느낌 ㅋㅋ
클라블라우 앗 벌써 녹음 하셨을라나요? 아직 녹음날짜 안 지난줄 헷갈리고 있었나봐요. 혹시 방송 나왔으면 한 번 들어보고 싶네요~!
앗. 네 CBS에서 이번주 일요일 저녁 7시 15분~20분 이라고 합니다 ^^;
클라블라우 @씽 오오오 네 다들 궁금해하실듯 ㅋ
radio 씽님, 안녕하세요. 저는 마포구지역공동체라디오 마포FM에서 시사 프로그램 진행하는 PD입니다. 커뮤니티를 알게 돼 오늘 가입했습니다. 사용법을 몰라 댓글로 남기는 점 양해부탁드립니다.^^ CBS 인터뷰처럼 저희 라디오에도 출연하셔서 '쓰레기덕후의 가상마을-쓰레기덕질' 커뮤니티에 대해 말씀 나눠주실 수 있을까요? 제 연락처를 남기겠습니다. 02-332-3247번으로 연락 한번만 주시면 프로그램 소개 해드릴게요.^^ 감사합니다.
달리 @씽 님. 인터뷰 요청이 쇄도하네요. ㅎ 이번엔 다른분이 출동하시면 어떤가 싶기도 합니다만.
@달리 네 저도 그 편이 좋을 것 같아요. @radio 님 안녕하세요. 제가 다른 분들께 한번 여쭤보겠습니다. :)
클라블라우 삭제되었습니다.
풀더로 만들어봤어요 :) 이 게시글 상단에 보면 ‘about 쓰덕’이 폴더 입니다!
클라블라우 @씽 넵 새로 올려서 폴더에 이동했어요! 앗 그래서 여기 댓글에 첨부한 파일 지웠더니, 삭제되었습니다 하고 남네요 -,-ㅋ
쓰레기 덕질 마을회관 (수다방) 빠띠의 다른 게시글 더 보기
쓰레기 덕질 마을회관 (수다방) 빠띠는? 자세히 보기
제로웨이스트 실천에 관한 모든 것! (그러나 어느 주제든 환영받는 가상마을 회관. 쓰레기 이야기 아닌 것도 괜찮아용. )
쓰레기 덕질 마을회관 (수다방) 빠띠에 가입해서 흥미진진한 소식을 받아보세요.
가입하기